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8-11-13 12:06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양주시시설관리공단, 일자리 창출 우수기관 선정

제15회 지방공기업의 날 ‘행정안전부 장관표창’ 수상

기사입력 2018-02-14 08:49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양주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유재원)213일 서울정부청사 별관에서 개최된 15회 지방공기업의 날행사에서 ‘2017년도 일자리창출 우수기관에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표창을 수상했다.

 

 

공단은 전국 지방공기업 중 최초로 지난해 81일 업무직 98, 계약직 15명 총 113명의 비정규직을 일반직 8급으로 전환했고, 기존 정규직과 동일한 급여체계·정년보장·승진제도를 적용했다.

 

이에 대해 행정안전부는 실태조사 대비 정규직 전환인원비율 전환심의회 조기구성 조속한 전환심의의결로 구성된 정량평가를 거쳐, 전환심의위원회 구성의 적절성 근로자 처우개선을 위한 노력 갈등방지를 위한 노·사간의 노력 등의 정성평가를 통해 공단의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실적 공로를 인정했다.

 

 

특히, 공단·양대 노동조합·양주시가 3자 간 긴밀한 대화와 협력을 실시하여, 타 기관보다 신속한 전환과정 및 효율적인 절차를 구축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유재원 이사장은 차별 없는 조직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노력으로 일반직 단일 직군 체계로 직군통합을 실시했다·사간의 합의를 통해 원활하게 직군통합을 이루어 낸 만큼 서로 상생하는 조직문화를 조성하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