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8-10-18 10:04

  • 뉴스종합
  • 전국뉴스
  • 뉴스종합 > 전국뉴스

송영무 장관·김진흥 부지사, 영평사격장 시민대책위와 간담회

기사입력 2018-02-12 03:49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송영무 국방부 장관과 김진흥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211일 오후 포천 영북면사무소에서 영평사격장 시민대책위원회와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영평사격장 도비탄 및 소음 등으로 피해를 호소하는 주민들의 목소리를 청취하는데 목적을 뒀다. 특히 국방부 장관이 직접 영평사격장 현장을 찾아 간담회를 주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자리에는 송영무 장관, 김진흥 부지사, 토마스 반달(Thomas Vandal) 8군 사령관, 김종천 포천시장, 김영우 국회의원, 최춘식 도의원, 이길연 시민대책위원장을 비롯한 국방부, 경기도, 주한미군, 포천시, 지역주민 등 40여명이 참석해 피해상황 청취와 주민지원 건의사항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경기도는 국방부 측에 군사기지 및 시설 주변지역 지원 특별법 제정, 중앙부처 합동지원 TF구성, 소음·진동 저감대책 및 도비탄 피해대책 수립, 기타 주민지원 사업 추진 등을 건의했다.

 

 

도 관계자는 앞으로 관계기관 간 정례회의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주민 의견을 수렴하고, 주민지원 사항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