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0 11:43

  • 뉴스종합 > 전국뉴스

을지대학교, 취업난 속 취업률 상승 기염

기사입력 2021-01-13 17:1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을지대학교 [좌]대전캠퍼스 [우]성남캠퍼스


취업률 대전캠퍼스 90.3%, 성남 캠퍼스 77.5% 기록

전년 대비 대전캠퍼스 5.1%, 성남 캠퍼스 2.8% 상승


[경기북부탑뉴스] 을지대학교(총장 홍성희)의 취업률이 청년 취업난이 심화하는 가운데에서도 오히려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을지대학교는 ‘2019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취업통계(졸업자 1,000~2,000)’에서 대전캠퍼스 취업률 90.3%, 성남캠퍼스 77.5%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대비 대전캠퍼스 5.1%(전년 85.2%), 성남캠퍼스 2.8%(전년 74.7%) 상승한 수치다. 대전성남 캠퍼스 통합 취업률 또한 79.3%3%(전년 76.3%) 상승했다.

 

이 밖에도 의학과, 간호학과(대전성남), 물리치료학과, 장례지도학과, 의료경영학과, 치위생학과, 방사선학과 등은 평균 80%가 넘는 높은 취업률을 보였다.

 

을지대학교가 매년 높은 취업률을 유지하는 데에는 보건의료 특성화 대학의 이점을 살린 학년별 취업지원 특화프로그램 ‘ECC(Eulji Career Challenge)’, 취업컨설턴트가 학생 거주지역으로 직접 찾아가 상담해주는 ‘EU CARE 프로그램’, ‘AI모의면접 시스템등을 도입해 취업률 향상의 구심점으로 활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민호 취창업지원센터장은 취업난 속에서도 보건의료 특성화 대학의 이점을 살린 교육과 취창업지원 시스템이 오히려 취업률 상승으로 이어진 것 같다면서, “코로나 19로 보건의료에 대한 중요성이 더욱 높아진 만큼 앞으로도 높은 취업률이 유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번 조사는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이 전국 전문대학, 대학, 교육대학, 산업대학, 각종학교, 기능대학, 일반대학원의 20188월과 20192월 고등교육기관을 졸업한 학생의 취업 상황을 20191231일 기준으로 조사한 결과이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