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3 09:22

  • 뉴스종합 > 동두천, 연천

동두천시, 불법촬영 범죄예방을 위해 여성화장실 정비 실시

기사입력 2020-11-27 13:0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동두천시는 여성화장실 불법촬영을 차단하기 위해 수변공원 등 취약지역 여성화장실 12개소 46개 칸막이에 안심스크린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최근 성적인 목적의 불법촬영이 급증하고 있어, 여성들이 공중화장실에서 옆 칸이 빈 것을 확인하고 사용할 정도로, 사회적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에 시에서는 옆 칸에서 스마트폰 등을 이용해 불법촬영을 하는 것을 사전에 막기 위해 화장실 칸막이 아래쪽 틈을 막는 장치인 안심스크린을 설치한 것이다.
 

시 관계자는 불법촬영 범죄는 온라인상에 유포되어 피해가 크고, 회복이 어려워 사전예방이 절실하다. 우리 시에서 관리하는 화장실에서는 불법촬영 사건이 단 한 건도 없었지만, 앞으로도 불법촬영 범죄가 발생하지 않도록, 화장실 틈 수리, 불법촬영 점검 등 지속적인 관리를 실시하여, 시민들이 안심하고 화장실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