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19 16:48

  • 뉴스종합 > 동두천, 연천

동두천시-동성교회-시체육회, ‘상패동 게이트볼장 사용’ 협약

기사입력 2020-11-27 13:0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동두천시는 지난 26일 동성교회, 동두천시체육회와 상패동 게이트볼장 사용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동두천시 상패동에 소재한 대한예수교장로회 동성교회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은 김영숙 동두천시 게이트볼연합회장, 이용섭 상패동 게이트볼회장, 김상규 상패동 통장협의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로 인해 간소하게 진행됐다.
 

상패동 게이트볼장은 동성교회 부지를 활용하여, 주민이라면 누구나, 언제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생활체육시설을 제공하기 위한 동두천시, 동성교회, 동두천시체육회의 상호협력을 통해 추진된 사업이다.
 

2019년 동성교회의 토지무상사용 승인을 시작으로, 시에서 2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고, 올해 공사를 착공하여 1,400규모의 게이트볼장 2면을 설치했으며, 동성교회에서는 쾌적한 주변 환경을 위해 게이트볼장 입구에 체육광장을 별도로 조성했다.
 

이날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동성교회에 생활체육시설이 확충되어, 상패동 지역의 어르신들은 물론 많은 주민들이 편리하게 체육활동을 할 수 있게 됐다, “건강한 동두천시 만들기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김정현 동성교회 담임목사는 상패동 게이트볼장 조성을 통해 지역발전에 한층 기여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관내 체육클럽, 동호회원들이 많이 이용할 수 있도록, 쾌적한 시설환경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박용선 동두천시체육회장 또한 상패동 게이트볼장을 시발점으로, 동두천시에 생활체육시설이 많이 확충될 수 있도록, 민관 상생협력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상패동게이트볼장은 인조잔디 2개면으로 조성되어, 게이트볼장 뿐만 아니라 풋살장 등의 체육활동 공간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사용을 희망하는 클럽, 동호회에서는 동성교회에 시설대관을 신청하면 된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