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7 17:21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고양시, 제4회 K-스포노믹스대상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

다양한 스포츠사업 전개 및 부가가치 창출 노력 인정받아

기사입력 2020-11-18 10:0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고양시가 17일 오전, 여의도 전경련회관 3층에서 열린 4K-스포노믹스대상시상식에서 올해 처음 제정된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시는 밝혔다. 2018년 첫 번째 행사에서 지자체부문 대상을 수상한 뒤 두 번째 수상이다.
 


한국스포츠경제신문사와 한국스포츠산업협회가 공동주최한 ‘K-스포노믹스대상은 스포츠와 관련 분야의 융복합을 통해 국내 스포츠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제정된 상으로, ‘스포노믹스(Sponomics)’는 스포츠(Sports)와 경제(Economic)의 합성어다.

 

올해 4K-스포노믹스대상에서는 대한민국 스포츠산업을 빛낸 16개 지자체 및 기업을 수상자로 발표했는데, 고양시를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자로 최종 선정했다. 고양시는 스포츠산업 육성의 중요성을 인식, 다양한 사업 전개와 부가가치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특히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축구국가대표팀 친선경기를 성공적으로 운영하는 한편, 비대면 스포츠 활로를 확보하며 언택트 시대의 또 다른 방향성을 제시했다는 점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시상식에 앞서 열린 팬데믹시대와 스포츠의 미래포럼에서는, 고양시 이재철 제1부시장이 고양시 사례로 본 팬데믹시대의 지역스포츠를 주제로 강연을 했다. 이 부시장은 팬데믹시대를 겪는 시민들의 체육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준비한 고양시의 노력과 고민들을 소개하고 2021년 계획에 대해서도 발표했다.
 


이번 수상에 대해 이재준 고양시장은, “고양시는 단순히 이벤트를 위한 스포츠가 아니라 스포츠의 잠재성과 인근 산업과의 융복합에 주목하고 있다면서 이번 수상을 계기로 국내 스포츠산업을 선도하는 도시로서 창의적인 스포노믹스 사업을 확대하고 한국 스포츠 발전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최고의 스포츠산업도시를 지향하는 고양시는 2017년 전국 지자체 최초로 스포츠브랜드 ‘SC Goyang' 론칭 후, 버전 2 발표(2019), 브랜드공모전 2회 실시(2019, 2020), 상품관(2019) 및 온라인숍 개설(2020) 등 주목할 만한 성과를 일궜다. 이를 통해 지금까지 19개 업체, 81개 상품이 온·오프라인에서 판매되는 등 관내 중소업체 지원 및 판로확정, 개발도 돕고 있다.
 


10월에는 코로나19로 모든 스포츠 활동이 중지되고 공공체육시설이 개방과 휴관을 반복한 상황에서도, 2020년 축구국가대표팀 친선경기를 두 차례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었다.

 

특히 1012일 진행된 축구국가대표팀 2차전 경기는 올해 처음으로 유료 관중으로 운영, 호평을 받았다. 고양시와 대한축구협회는, 경기 전날 중대본의 유료입장 30%이내 입장가능발표에 따라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유료관중 입장을 결정했다. 경기 날 당일 하루 인터넷으로 판매된 입장권은 총 2,075장에 달했다. 전체 유료판매 3천석 중 69%에 해당하는 좌석이 3시간 만에 판매돼 스포츠팬들의 직접 관람갈증이 얼마나 컸는지를 엿보게 했다.
 


한편, 두 차례의 축가국가대표팀 친선경기는 전국 최초로 드라이브 인 응원도 진행했다. 1천여 명이 대형 스크린을 통해 자신의 자동차에서 가족이나 친구와 응원하는, 코로나19 시대의 새로운 스포츠 응원문화를 열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