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30 16:39

  • 뉴스종합 > 포천, 가평

포천지역자활센터 ‘포이든(抱eden) 자활근로사업단’ 개소식 개최

기사입력 2020-11-16 17:1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포천시는 16일 포천지역자활센터(센터장 김인호) ‘포이든(eden) 자활근로사업단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포이든 자활근로사업단은 전국표준화사업 중 폐자원재활용사업으로 재사용이 가능한 프린터기 등의 부품을 재활용하여 IT시대에 증가하는 전자폐기물을 다시 자원으로 순환하는 친환경 재생사업단이다.

 


관내 IT기기 재생전문 사회적기업인 리맨(대표 구자덕)과의 협약을 통해 IT기기 재생사업에 대한 전문적인 기술을 받고 더불어 포천시와 리맨으로부터 자활근로사업장 및 시설 설비를 지원받아 시작했다.
 


포이든 자활근로사업장은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자로 구성된 참여자 20여 명이 자립과 자활(自活)을 위해 구슬땀을 흘려 IT기기 재활용률이 전년대비 약 20% 상승하는 성과를 내었다.
 


김인호 센터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고용쇼크가 지속되는 가운데 고용시장 진입이 어려운 저소득층에게 안정적인 자활근로 일자리를 제공하고 환경 보호에 앞장서는 등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자활근로사업단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친환경은 선택이 아닌 필수인 만큼, 환경보호의 가치를 실현하는 포이든 사업단은 포천시 대표 자활근로 사업단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앞으로 시민이 행복한 포용적 복지를 실천하기 위해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더 나은 일자리를 제공하고 취업과 창업의 기반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