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9 16:43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고양시, ‘북한 상품 상설 전시판매장 설치’ 통일부에 제안

킨텍스, 북한 상품 상설판매장 설치로 새로운 남북교류의 장 마련

기사입력 2020-09-23 10:4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고양시는 통일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북측과의 작은 교역의 일환으로 고양시에 북한 상품 상설 전시판매장을 설치하는 방안을 통일부에 제안했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킨텍스 제2전시장에 있는 개성공단 평화누리 명품관을 북한 상품 상설판매장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개성공단 평화누리 명품관은 개성공단 입주기업의 판로 개척과 자생력 확보를 위해 20159월 문을 열어 시스브로라는 자체 브랜드까지 개발하며 남북 상생의 평화상품을 알리고자 노력해 왔지만, 20162월 개성공단 전면중단 이후 조업 재개 불투명성이 확대됨에 따라, 20191월 안타깝게도 문을 닫게 됐다. 이에 고양시는 남북평화의 상징적인 의미가 있는 이 공간을 다시 한 번 남북화합의 장터로 새롭게 만들겠다는 구상이다.

 

이재준 시장은 남북관계 악화로 아무 것도 할 수 없다고 생각되는 지금 이 순간순간이 어쩌면 우리 모두 남북평화를 위해 더욱 적극적으로 무언가를 만들어 내고 노력해야 하는 시간이 아닌가 생각한다, “고양시는 인도적 대북지원, 평화의료센터 운영, 남북 보건의료 협력방안 구상 등 남북평화 정착의 기반을 다지기 위해 지금도 쉼 없이 고민하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고양시는 상설매장과 함께 50만 여명이 방문하는 대표적인 국제행사인 고양국제꽃박람회에도 북한 상품 전시· 판매 부스를 마련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북한 상품 상설 전시판매장은 남북 간 물류 이동이나 방문객 접근 편의성 등을 고려하면 접경도시이자 남북을 잇는 관문도시인 고양시에 위치하는 것이 가장 적격이라고 생각한다.”며 통일부의 긍정적인 검토를 기대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