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1 15:20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안승남 구리시장,‘트윈데믹’대응‘전 시민 독감예방 접종’검토

코로나19 대유행 위기 상황, 독감 선제적 대응 감염병 확산 적극적 방어

기사입력 2020-09-16 08:4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리시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안승남 구리시장은 코로나19 대 유행과 독감이 동시에 유행하는 이른바 트윈데믹(Twindemic)’에 대한 선제적 대응으로 전 시민을 대상으로 한 인플루엔자(독감)예방접종 필요성을 강조하고 종합적인 검토를 지시했다.
 


재대본은 14일 회의를 통해 최근 코로나19 재확산과 함께 겨울철에 찾아오는 전염병인 독감이 동시에 유행하는트윈데믹(TwinDemic)’ 에 대한 선제적 대응 방안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했다.

 

실제로 독감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원인으로 비말을 매개로 감염되는 질환이다. 코로나19와 같이 발열, 기침 등 증상이 비슷한 관계로 각각의 유증상자를 병원에서 가려받기 쉽지 않을 뿐만 아니라, 독감환자를 코로나19 감염 위험자로 간주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독감은 노인, 만성질환자, 영유아, 임산부가 더 잘 걸릴 수 있고, 인플루엔자로 인한 사망자의 90% 이상이 65세 이상의 연령층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매우 높은 수준의 주의가 절실한 실정이다.

 

문제는 인플루엔자 검사와 코로나19 검사를 했을 때 모두 양성이 나오는 중복감염 사례가 있었다는 것이다. 이 때문에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는 다가오는 가을에 지금까지 겪어보지 못한 최악의 상황을 맞이할 수도 있다는 지적을 하게 된 배경이기도 하다.

 

이에 따라 구리시 재대본부장인 안승남 시장은트윈데믹(TwinDemic)’에 대한 선제적 대응으로 전 시민 대상 예방접종 필수 실시를 적극 검토하고, 관련 부서에서는 이에 따른 선거법 저촉 여부, 예산 상황, 백신 수급 현황,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제도 신설 협의 등 관련부서에서 종합적으로 검토해 주기를 당부하면서, “사상 유례없는 코로나19는 여전히 우리 곁에 머물러 있고, 언제든 2차 유행을 경고하는 엄중한 시기에 놓여 있다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최고의 백신인 마스크 착용과 계절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에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절실하다고 재차 강조했다.

최용석 기자 (topnews24@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