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7 15:59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의정부시,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협약 체결

미개발 부지로 방치된 캠프 라과디아 개발 가속화 기대

기사입력 2020-09-16 12: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의정부시는 916일 의정부시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공모를 통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포스코건설, 메리츠증권, 하나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유앤미개발과 성공적인 사업시행을 다짐하고, 지역의 균형발전을 골자로 하는 사업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된 협약식은 안병용 의정부시장,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 이세훈 메리츠증권부사장, 김완식 유앤미개발 사내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의정부시는 이번 사업 추진에 따른 전반적인 행정적 지원 등을 실시하고,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은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 등 관련 인·허가 업무 수행, 친환경 주거단지 조성, 개발이익 및 사업이익의 공익환원 이행을 위해 노력할 것을 합의했다.
 


캠프 라과디아는 주한미군 반환공여구역으로 지난 20074월 미군으로부터 반환됐으나 지금까지 미개발 부지로 방치돼 불법 경작 및 쓰레기 무단투기, 해충 피해, 안전사고 발생 등에 따라 인근 주민들로부터 생활 불편 민원이 지속적으로 발생해왔다.

 

또한 도심에 위치한 미개발 부지 방치로 인해 도시미관을 저해하고 지역의 공동화 현상이 확산돼 지역 주민들의 경제적 피해와 정신적 고통이 큰 지역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그동안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해온 시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전망이다.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은 국내 최고의 건설시공능력을 보유한 포스코건설, 안정적인 재원조달 능력 및 우수한 재무건전성을 갖춘 메리츠증권, 하나금융투자및 신한금융투자, 뛰어난 사업기획 및 관리 능력을 보유한 유앤미개발이 출자자로 참여하여 본 사업 수행에 있어 최적화 되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의정부시는 반환공여구역 토지이용계획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기존 체육공원의 이전 및 기능 분산 배치, 공공청사 건립, 쾌적한 주거환경 제공 등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며,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의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도심 내 미개발부지로 방치된 캠프 라과디아 개발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병용 의정부시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금까지 국가안보 및 방위를 위해 희생해온 반환공여구역 주변의 시민들에게 주민편의 시설을 제공하고 주거안정을 위한 친환경적 주거단지를 조성하여, 낙후된 주변지역의 경제를 진흥시키고 지역의 균형발전과 주민의 복리 증진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