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1 15:20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구리시, 지하철 공사 구간 지반침몰, 원인규명과 시민안전에 방점

시민 안전 최우선 관내 지하철 공사 ‘전 구간’ 잠정 공사중단도 요구

기사입력 2020-09-10 10:5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리시 (시장 안승남)는 지난 826일 교문동 체육관로 별내선 지하철 공사 구간에서 발생한 지반함몰에 대한 근본적인 원인 규명과 향후 안전대책 등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복구하여 줄 것을 경기도와 시공사 측에 요청했다.
 


아울러 시는 별내선 구리시 구간 공사도 안전사고에 대한 정밀 안전진단 등을 통한 안전대책이 마련될 때까지 잠정 공사중단도 요구했다.
 


이에 따라 지반함몰이 발생한 사고 구간을 운행하던 노선버스도 우회 운행한다. 이는 우리나라에서 발생한 지반함몰 사고 중 제일 큰 규모이고 사고가 난 지점이 연약 지반이라는데 근거를 두고 전문기관의 지반조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시민 불편이 다소 있더라도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불가피한 조치이다.

 

시는 지반함몰 발생 원인에 대해 객관적이고 명확한 조사와 확실한 안전대책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국토교통부 지하사고 조사위원회와 별도로 지하터널, 토질, 상하수도 등 각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시 자체 사고조사 및 안전대책 위원회를 구성하고 본격 조사 활동에 들어갔다.

 

안승남 시장은이번 지반함몰 사고와 관련 인명피해가 없어 천만다행으로 인근 지하철 공사 현장과 지반함몰의 연관성 등 사고를 유발한 근본적인 원인을 규명하고 조사가 완료되면 모든 시민이 이해할 수 있도록 사고조사의 모든 과정과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다향후 발주처인 경기도와 시공사인 현대건설과 함께 사고 재발 방지와 시민들의 안전을 위하여 대책 수립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별내선 건설공사는 2015년에 착수하여 2022년 완공 예정으로 현재 전 구간 평균 52.7% 진척율을 보이고 있다.

 

8. 26. 구리시 교문동 지하철 공사구간 국내 최대 규모 지반함몰(싱크홀) 발생

8.28. 구리시, 교문동 813번지 지반함몰 발생에 따른 관내 별내선 공사 중지 요구

8.28. 구리시 사고조사 및 안전대책 위원회 구성

8.29. 국토교통부 중앙지하사고조사위원회 1차 회의 및 현장 조사

8.31. 구리시, 지반함몰 현장 및 관내 별내선 공사 구간 안전 점검 등 대책 요청

구리시 지반함몰(싱크홀) 복구 현장 미세한 지반 변동(8.31. -2mm 9.1. -8mm) 발생

9. 1. 지반함몰 현장 주변 체육관로 일부 구간 1차선 추가 통제 및 노선버스 우회 운행

9. 7. 구리시, 지반함몰 현장 주변 지반 안전성 조사, 응급복구, 안전대책 등 촉구

최용석 기자 (topnews24@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