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1 15:20

  • 뉴스종합 > 동두천, 연천

연천군,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신규사업 국비 171억 확보

'연천IC연결도로 개설’ 등 총 3개 사업 선정

기사입력 2020-08-27 11:2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연천군이 2021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공모에서 3개 사업이 선정돼 3년간 총 171억 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된다고 밝혔다.
 


연천군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1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공모사업에서 연천IC연결도로 개설’, ‘연천DMZ피스브릭 하우스’, ‘백학저수지 힐링쉼터 조성사업등 총 3개 사업이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3개 사업 중 연천IC연결도로 개설사업은 연천읍 시가지 내 주변 교통 단절을 해소해 지역주민의 교통편익 및 생활환경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연천DMZ 피스브릭 하우스사업 선정으로 연천군의 역사문화 및 자연환경을 상징하는 대표적인 벽돌공장을 활용해 문화예술과 접목한 지역주민의 커뮤니티 공간 조성으로 연천군의 관광명소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함께 선정된 백학저수지 힐링쉼터 조성사업은 연천 서부권의 중심인 백학저수지를 찾아오는 방문객에게 생태관찰, 산책 등 편의와 볼거리를 제공해 낙후된 지역상권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천군 관계자는 지역주민들이 실제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지역개발사업들이 앞으로도 국비 지원사업에 선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