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8 06:58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구리시, 재난취약 독거노인 가구 수해 피해 ‘주거 환경개선’ 지원

갈매동 거주 재난취약 기초생활수급 어르신가구 주택피해 어려움 해소

기사입력 2020-08-13 17:3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구리시(시장 안승남)12일 가족들의 돌봄 없이 홀로 지내던 중 금 번 수해로 주택 피해를 입은 갈매동 거주 기초생활수급 독거 어르신에게 집수리 지원으로 거주환경을 개선하여 자칫하면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을 신속히 대처했다.
 


갈매동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7월말부터 집중 호우 대비를 위해 주거취약계층에 대한 현장 예찰을 실시하던 중 810일 많은 비로 독거어르신의 주택 담벼락이 경사지에서 내려 온 토사로 인해 무너졌고, 또한 배수로가 없어 자칫 인명 피해까지도 발생할 수 있다는 판단을 하고 어르신을 즉시 안전한 곳으로 대피시킨 후 시 안전총괄과에 피해 신고를 접수했다.

 

시는 즉시 피해 해결 방안을 논의하고,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스스로 집수리를 하지 못하는 재난취약 어르신 가구에 약 15명의 인력을 투입해 약 8시간에 걸쳐 흘러내린 토사 정리, 피해 재발 방지를 위한 견고한 토사 방호막 설치, 파손된 집수리를 하는 등 완료했다.
 


수리가 끝난 집을 본 어르신은도움 받을 곳 하나 없어 어떻게 해야 하나 걱정이었는데 이렇게 수리된 집을 보니 너무 좋다항상 여름철 장마 기간만 되면 집 뒤 토사가 무너지진 않을까 걱정이었는데 이 문제까지 해결해 줘서 앞으로 발 뻗고 잘 수 있겠다며 연신 고마움을 전했다.

 

안승남 시장은장기간 지속된 장마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에게 위로의 마음을 전하고 조속히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시 차원에서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앞으로 집중호우 등으로 피해가 입지 않도록 더욱 꼼꼼하게 모든 시설과 현장 등에 대한 사전 점검을 실시하여 시민의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철저하게 대비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최용석 기자 (topnews24@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