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2 18:02

  • 뉴스종합 > 포천, 가평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포천시가 최적지, 반드시 유치!

13만 9천명 이상 서명운동 동참, 14일 경기도에 최종 공모신청서 제출

기사입력 2020-08-13 11:0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포천시는 경기도 산하 신규 설립 공공기관인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유치를 위해 오는 14일 경기도에 최종 공모신청서를 제출한다고 밝혔다.
 


13일 시에 따르면, 시는 일찌감치 이계삼 부시장을 단장으로 한 진흥원 유치 TF을 구성하고, 포천시 전 부서와 협업하여 타당성 검토와 공모계획서 준비를 마쳤다.

 

또한, 포천시는 진흥원 유치를 위한 서명운동을 추진해 139천 명 이상이 서명운동에 동참했으며, 포천시민의 진흥원 유치 희망 분위기가 최고조에 이른 상태이다.

 

지난 12일에는 포천시-포천시의회-관내 30개 기관단체가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유치를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박윤국 포천시장, 손세화 포천시의회의장, 최춘식 국회의원, 임영문 대진대학교 총장 등 포천시 관내 전체 기관단체장이 참여하여,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포천시 유치 의지를 대외적으로 강력하게 표명했다.

 

협약에서는 환경문제 개선과 생태환경 조성, 환경에너지 사업 추진을 위해서는 반드시 포천시에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유치가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특히, 관내 3개 대학교(대진대, 차의과학대, 경복대) 총장도 참여해 환경에너지 사업 추진 협력체계 구축 및 진흥원 유치에 적극 동참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박윤국 시장은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 개선과 석탄발전소, 산업단지의 환경문제를 해결하고,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국립수목원(유네스코 광릉숲 생물권 보전지역), 포천아트밸리, 남북통일 대비 DMZ 생태계 보전 등 생태환경 보존을 위한 숲과 물의 도시 포천시야말로 유치하기에 최적지다라며,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을 포천시에 반드시 유치하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밝혔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