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2 18:02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남양주시, 전국 단위 대규모 행사와 축제 전면 취소

하반기 예정된 <제15회 광릉숲축제>, <제34회 정약용문화제> 취소

기사입력 2020-08-13 05:3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올 하반기에는 남양주에서 대규모 행사와 축제를 만날 수 없게 될 전망이다.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하반기에 개최 예정이었던 <15회 광릉숲축제>, <34회 정약용문화제> 등 시를 대표하는 전국 단위 규모의 지역축제를 전면 취소키로 결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열리는 광릉숲축제와 정약용문화제, 정약용 하프마라톤대회 등의 대규모 축제를 추진하기 위해 준비 중이었으나, 연일 지속되고 있는 수도권‘N감염 확산 및 감염경로가 불명확한 깜깜이 환자의 증가 추세로 인해 더욱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요구됨에 따라 감염으로부터 시민과 관광객 등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행사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시 관계자는 그간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한 공공시설의 무기한 운영 중단과 장기간의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각종 행사 및 경연대회에 필요한 사전 준비기간이 턱없이 부족할 뿐만 아니라, 대회 연습으로 인한 방역 사각지대 및 집단감염 등의 발생도 우려되어 취소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고 하며, “대규모 인파가 몰리는 큰 행사를 제외한 소규모 행사들에 대해서는 축제·행사 추진 관련 위험도 평가측정 등을 통해 소관 부서별로 자체 추진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시는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광릉숲축제가 취소됨에 따라 축제를 오랫동안 기다려온 시민들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영상으로 만나는 남양주시 광릉숲축제를 제작하여 오는 10월 유튜브를 연계한 온라인 축제로 찾아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최용석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