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9 17:17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양주시, 2021년 국·도비 1026억원 확보 ‘사활’

지역구 국회의원‧도의원 연계한 국도비 확보 적극 추진

기사입력 2020-08-01 11:0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양주시가 지역발전 성장 동력에 발판이 될 국·도비 확보에 사활을 걸었다.
 


양주시는 31일 시청 상황실에서 정성호 국회의원, 조학수 부시장을 비롯해 박재만, 박태희 도의원, 시의원, 실국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국도비 확보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국회의원, 시의원을 초청해 주요 지역 현안사업 추진에 필요한 국도비 확보 당위성과 재원확보 대응전략을 세부적으로 설명하고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한 당정과의 견고한 공고체계를 구축을 위해 마련했다.

 

시는 2021년 국비 사업 25709억 원, 도비 사업 7156억 원, 특별조정교부금 4161억 원 등 총 361,026억 원을 목표로 경기도와 기획재정부에 지속적으로 건의, 지역구 국회의원도의원과 연계한 국도비 확보 추진 등을 적극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주요 현안사업은 양주시 스마트 물관리 사업 122국지도 39호선(장흥~광적) 도로건설공사 119억원 시도 30호선(방성~산북) 도로확포장사업 113억원 시도 8호선(덕도~도하) 도로개설사업 60억원 양주역 환승센터 건립사업 44억원 양주시 공립(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 건립사업 10억원 2021년도 문화예술회관 건립 지원사업 13억원 등이다.

 

또한 국가 예산 편성 순기에 맞춰 예산안 심의 동향을 파악하고 정부 정책방침에 따라 유기적으로 대응하는 등 정부 예산 목표액을 전액 확보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정성호 국회의원은 인구 30만 시대를 목전에 둔 양주시가 명실상부 경기북부 중심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필요한 현안 사업들이 빠르게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조학수 양주부시장은 “2020년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충격을 회복하고 위축된 민생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모든 행정력의 투입이 요구되는 시기라며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과의 긴밀한 협력체계를 통해 양주시에 산적한 시정 주요 현안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할 수 있도록 2021년 국도비 확보에 사활을 걸겠다고 밝혔다.

우서연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