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5 22:05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양주시, 경원선 ‘회정역 신설’ 위·수탁협약 체결

덕계역과 덕정역 사이에 신설 회천지구 교통서비스 기대

기사입력 2020-07-08 12:0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양주시 회천신도시 내 전철 1호선(경원선) 회정역(가칭) 신설 추진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양주시는 77일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변창흠), 한국철도공사(사장 손병석)는 회정역 신설사업 추진 업무분장을 위한 위·수탁협약을 체결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비대면으로 진행한 이번 협약은 회정역 신설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관계기간 간 사업 범위와 사업비 부담, 사업시행 등 필요한 사항을 정하기 위해 마련했다.

 

지난해 1220일 국토교통부 승인을 확정 받은 회정역은 양주시 덕계역과 덕정역 사이에 신설하는 역으로 양주신도시 회천지구 등 향후 시 인구 증가에 따른 교통복지 서비스의 안정적인 제공을 위한 사업이다.

 

회정역 신설에 소요되는 사업비는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전액 부담할 예정으로 한국철도시설공단에서 지상2층 선상역사를 건설, 향후 역사는 한국철도공사와 양주시에서 운영할 계획이다.

우서연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