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06 11:22

  • 뉴스종합 > 동두천, 연천

연천군, '청정계곡 관리 수질검사' 도내 최초 실시

6~9월까지 총12회, 아미천 5개 지점 5개항목 조사

기사입력 2020-06-29 14:5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경기도 연천(군수 김광철)은 청정계곡 관리를 위해 610일부터 연천군 내 지방하천인 아미천 5개 지점에서 수질검사 모니터링을 도내 최초로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29일 군에 따르면, 수질검사는 6월부터 9월까지 총 12회 실시하며 아미천 상류 1, 중류 3, 하류 1곳으로 총 5개 지점의 5개항목에 대해 조사한다.
 

이번 연천군의 아미천 수질 검사는 청정계곡의 지속적인 관리와 깨끗한 수질 유지를 위한 조치로, 경기도의 수질조사 계획이 수립되기 전에 보건환경연구원(북부지원)과 협의를 마치고 610, 232회에 걸쳐 수질검사를 실시했다.
 

검사 결과 5개 지점 모두 BOD, SS(부유물질) 항목이 환경정책기본법에 따른 하천의 생활환경 기준 최고등급인 매우좋음을 만족했으며, 대장균 수치도 1~44 MPN으로 물놀이 등의 행위제한 권고기준’(500 MPN 미만 / 100mL)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광철 연천군수는 청청 연천 계곡에 대한 수질을 주기적으로 검사하여 지역주민 및 물놀이 이용객들이 깨끗하고 안전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앞으로도 청청연천에 지속적인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