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7 15:36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도시철도 9호선 연장사업 추진 4개 단체장 협약 체결

경기 남양주·하남, 서울 강동구, LH 공동노력 약속

기사입력 2020-06-08 16:2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남양주시(시장 조광한)8일 하남시청 대회의실에서 하남시, 서울 강동구,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9호선 연장사업 적극 추진을 위한 업무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 김상호 하남시장, 이정훈 강동구청장, 변창흠 LH사장이 참석했다.

 

협약은 도시철도 9호선 연장사업의 최적노선 선정남양주 왕숙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 반영 철도 상위계획에 반영 9호선 연장사업의 조기개통 등을 주요 골자로 한 4개 단체의 공동 노력 및 지원에 관한 내용을 담았다.

 

남양주시의 경우 201812월 정부의 남양주 왕숙지구 신도시 개발과 선 교통 후 입주 정책 발표 시 철도대책이 부족하여 왕숙지구까지 9호선 연장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또한, 서울 강동구는 2027년까지 고덕강일1지구까지 준공을 추진 중이나 이후 강일구간은 서울시도시철도망구축계획에 조건부 반영되어 미확정된 상황이다.

 

하남시 미사 구간은 국가철도망 계획에는 포함되었으나 선행구간 상위계획 미포함, 예비타당성 통과, 재원 확보 문제로 추진이 어려운 상황이다.

 

조광한 시장은 지하철 연결망 확대를 위한 오늘 협약은 큰 의미가 있다. 함께 노력해 준 하남시장, 강동구청장, LH사장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 “마찬가지로 남양주 6호선 연장도 관계기관과 협의해 적극적으로 풀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는 3기 신도시와 구도심의 상생을 위해 9호선 연장사업을 비롯한 별내선 연장, 왕숙신도시와 한강이남 올림픽대로를 연결하는 도로 구축 등 기타 광역교통개선대책 추진을 위한 관계기관 협의도 금년 내 마무리 짓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박강일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