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02 16:00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호수공원 고양꽃전시관, ‘플라워 북카페’ 개관

새로운 시민 힐링 공간, 화훼복합문화공간으로 재단장

기사입력 2020-05-27 14:4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천=경기북부탑뉴스]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이사장 이재준)는 호수공원 고양꽃전시관에 시민 휴식 공간플라워 북카페를 개관했다고 27일 밝혔다.
 


5개월 간의 공사를 마치고 모습을 드러낸 북카페는 시민들이 연중 꽃과 책을 함께 즐길 수 있는 특별한 휴식 공간으로 변신했다.

 

플라워 북카페는 서가와 벽면녹화, 플랜테리어가 어우러진 자연 친화적 공간으로 연출됐다. 5만 여권의 책이 비치됐으며, 이 중 12천권은 고양시민의 기증으로 채워졌다. 문학·비문학 등 서가와 화훼·원예 관련 코너, 어린이·청소년을 위한 테마별 공간을 마련했다. 책은 북카페에서 자유 열람은 가능하나, 대출은 불가하다.

 

신세계프라퍼티에서 기증받은 9m 높이의 초대형 북트리 원더랜드도 만날 수 있다. 세계적인 북 아트 예술 작가인 마이크 스틸키’(Mike Stilkey)의 작품으로, 버려진 책 14천 권의 책을 쌓아 만든 북트리에 익살스러운 그림이 그려져 있다.
 

1층에서는 활짝 핀 꽃, 거북이 등껍질 등을 연상시키는 진귀한 수석 작품 72점도 전시된다. 언제든지 꽃을 구매할 수 있는 꽃집이 운영되고, 2층에서는 플라워 아카데미가 상설 운영된다. 플라워 원데이 클래스, 어린이 꽃 체험 등 다양한 화훼 강좌가 열려 시민들이 쉽게 꽃에 대해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호수를 바라보며 커피나 차를 마실 수 있는 카페테리아도 운영돼 시민 힐링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플라워 북카페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생활 속 거리두기기간 동안 입장 시 발열체크와 QR코드 방문객 관리 시스템 등록을 의무화하고, 동시 수용인원을 50명 이하로 제한한다. 매일 방역, 소독, 환기 등 시설물 관리도 철저히 지침에 따라 운영한다.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 박동길 대표이사는 꽃과 책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고양시만의 특별한 공간으로 준비했다. 고양시 화훼 농가와 함께하는 화훼 직판장, 작가 초청 북콘서트, 가족 꽃꽂이 체험 등 꽃과 책을 연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즌별로 기획해서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갈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플라워 북카페 운영시간

1층 북카페(서가), 플라워샵 10:00~18:00

2층 플라워아카데미, 카페테리아 10:00~22:00

휴관일 : 매주 월요일, 11, ·추석 당일

문의 : 031-908-7643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