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6-03 13:21

  • 뉴스종합 > 포천, 가평

포천시, 코로나19 긴급 추경예산 698억원 확정

포천시민 4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

기사입력 2020-04-03 16:3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포천시는 3일 시의회 의결을 통해 2020년도 코로나19 긴급 추경예산 698억원을 추가 확정했다고 밝혔다.
 

3일 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원포인트 추경으로 경제적 위기에 직면한 시민들을 지원하고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중앙이나 도에서 원포인트로 처리한 국도비 보조사업, 시급을 요하는 현안사업 등 민생경제안정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특히, 경기도에서 추진하는 도민에게 10만원씩 지원하는 재난기본소득에 발맞춰 포천시에서는 시민 전체에게 40만원씩을 추가 지급하는 이른바 포천시 재난기본소득지원 사업비로 592억원을 편성하였으며, 재원은 전년도 결산에 따른 순세계잉여금과 예비비를 통해 마련했다.
 

주요 사업은 재난기본소득’ 592억원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생활안정을 위한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37억원 ASF 차단 방역을 위한 야생동물 피해예방사업(차단 울타리 설치)’ 12억원 소득급감 위기 가구 지원을 위한 코로나19 극복 긴급지원사업’ 10억원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 가구 지원을 위한 긴급복지 지원사업’ 10억원 등이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코로나19라는 유례없는 비상상황 극복을 위해 긴급하게 추경을 편성했다면서 지난 331일 발표한 재난기본소득 지원사업과 경제 악화에 따른 후속 조치로 긴급 추경편성을 위한 일정에 적극 협조해 준 시의회에 감사드리며, 확정된 예산은 신속히 집행해 시민들이 정책 효과를 즉시 체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재난기본소득은 포천시 재난기본소득 지급 조례공포 전까지 세부 집행계획을 마련해 이르면 오는 420일부터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포천사랑상품권 카드를 발급 신청할 수 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