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2-24 11:28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의정부시 2020년 올해의 책 선정

'선량한 선별주의자', 올해의 책으로 선정

기사입력 2020-02-13 11:5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책 읽는 도시 의정부시가 2020년 올해의 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13일 시에 따르면,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공유하고 독서하는 분위기를 조성을 위해 2011년부터 선정하고 있는 의정부시 올해의 책은 도서관 사서, 독서동아리, 관내 대학도서관 및 사서 교사 등으로 구성된 선정단과 시민들의 추천 등 총 183권의 후보도서를 선정단의 토론, 면밀한 검토 및 시민 선호도 투표를 통해 결정하며 어린이, 청소년 및 성인 분야 각 1권씩 최종 3권을 선정했다.

 

어린이분야 진수경 작가의 뭔가 특별한 아저씨는 머리를 기르는 아저씨를 통해 다름을 받아들일 수 있는 열린 마음을 주제로, 성별에 대한 고정관념과 일상 속에서 실천하는 평범한 사람들의 나눔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청소년분야 황영미 작가의 체리새우:비밀글입니다는 관계의 굴레와 스트레스에서 벗어나 스스로를 사랑하기까지의 과정을 담은 성장기로, 사회의 축소판인 교실에서 아이들이 관계로 인해 겪는 복잡한 고충은 사회생활에서 맞부딪치는 문제처럼 성인들도 충분히 공감 할 수 있는 책이기도 하다.

 

또한, 성인분야 김지혜 작가의 선량한 차별주의자는 노키즈존, 결정장애 등 일상 속에 숨어있는 차별과 혐오의 순간을 살펴보고 진정한 평등이 무엇인지 곰곰이 생각해 볼 수 있는 책이다.

 

올해 9번째로 맞는 올해의 책 선정은 시민이 함께 읽고 느끼고 토론하는 책 읽는 의정부시로서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보이며, 시에서는 이를 실천하고자 작가와의 만남, 독서토론 모임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서연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