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2-17 11:15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파주시, 신종 코로나 확산 예방 공공시설 임시휴관 연장

다중집합 행사 취소 및 잠정 연기한다

기사입력 2020-02-10 07:2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파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발생을 막기 위해 공공시설 임시 휴관을 연장하고 많은 사람이 모일 수 있는 행사를 취소하거나 잠정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은 중국 우한에서 시작돼 27일 기준 국내 24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했으며 현재까지 파주시에는 확진 환자 또는 의심 환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파주시는 관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을 전면 차단하기 위해 다중이용시설에 소독 작업을 시행하고 있으며 임시 휴관 중인 공공기관의 휴관 일자를 연장할 방침이다.

 

파주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215일까지 휴관을 연장하고 여성복지시설은 현장 출장 상담과 문화공연 프로그램을 중단했다. 관내 노인·장애인 시설과 종합사회복지관, 경로당 등도 215일까지 휴관한다.

 

파주시 공공도서관은 27일부터 비상해제 시까지 자료실과 열람실 운영시간을 단축한다. 관내 17개 도서관 중 자료실 운영 시간이 18시까지였던 곳은 기존과 동일하고 22시까지 운영하던 도서관은 20시까지 운영한다. 열람실은 기존 24시까지 운영하던 것을 20시까지로 조정한다.

 

또한 많은 시민들이 모일 수 있는 관내 행사를 잠정 연기하거나 취소했다. 노인대학 졸업식·입학식 대한노인회파주지회 정기총회 및 노인지도자교육 노인일자리 발대식 등의 행사는 취소됐다. 2020년 읍··동 시민과의 대화 2020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 파주시립예술단 기획뮤지컬 어린왕자 연날리기 행사 등은 잠정 연기됐고 노인교실은 2월까지 휴강한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파주시는 관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을 막기 위해 철저하게 방역 작업을 시행하고 다중이용시설에 소독물품을 배부하며 대응하고 있다라며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기 위해선 시민 분들이 개인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을 생활화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앞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17번째 확진자는 해외 방문 후 양성 판정을 받기 전 대구에서 이틀간 머물렀으나 마스크를 지속해서 착용해 추가 감염자가 나오지 않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마스크 착용은 침 등을 통해 전염되는 바이러스 차단에 확실한 도움이 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특이사항 발생 시에는 파주시보건소(031-940-5575,5577) 또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로 문의하면 된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