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9 14:31

  • 뉴스종합 > 경기도정

경기도 민자도로 3곳, 설 연휴 무료통행 ‘120만대 혜택’

기사입력 2020-01-20 06:3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경자년 설 연휴기간에도 경기도 관리 민자도로 3곳을 이용하는 차량의 통행료가 면제된다.
 


경기도는 설을 맞아 오는 1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일산대교, 3경인 고속화도로, 서수원~의왕 간 고속화도로 등 경기도 관리 민자도로 3곳을 대상으로 무료통행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유료도로법에 규정된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정책에 따라 무료로 운영되는 고속도로와의 연계성을 고려해 이용자 편의제공을 위한 대책이다. 경기도에서는 2017년도 추석부터 통행료 면제 정책을 시행해오고 있다.

 

이용 방법은 평상시와 동일하게 하이패스 장착 차량은 하이패스 차로를, 일반차량은 요금소를 통과하면 된다.

 

이번 설 연휴 무료통행이 시행되는 민자도로의 통행료는 승용차 기준으로 일산대교 1,200, 서수원~의왕간 고속화도로 900, 3경인 고속화도로 전 구간 이용 시 2,300원이다.

 

무료통행 적용 기간은 오는 2020124일 오전 00시부터 126일 자정까지 총 72시간이다.

 

도는 이 기간 동안 일산대교 22만대, 3경인 57만대, 서수원~의왕 41만대 등 약 120만대의 차량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용자들이 받게 될 혜택을 금액으로 환산 시 총 12억 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한편, 지난해 설 연휴(24~6) 기간 총 11만여 대가 103천만 원의 혜택을, 추석 연휴(912~14) 기간에는 총 120만여 대가 126천만 원 가량의 무료통행 혜택을 봤다.

최유라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