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13 17:18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구리시,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성금 기탁

구리시 공직자, 모금 캠페인 통해 대한적십자사 경기지사에 기탁

기사입력 2019-12-04 19:2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112주간 아프리카 돼지 열병(ASF)으로 피해를 본 축산농가를 돕기 위해 4일 대한적십자사 경기지사에 180여만 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이 날 전달식에는 함정현 대한적십자사 구리지구협의회장과 임원진들이 함께 했다.

 

구리시는 비록 돼지농가가 한 곳도 없는 지역이지만 경기도 내의 피해 농가의 정서적·경제적 고통을 경감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성금 모금 캠페인을 벌였다.

 

안승남 시장은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에서 피해 농가를 위한 성금 지원 등을 통해 공동체적 마음을 모아주셔서 감사하다.”,“비록 많은 돈은 아니지만 400여명의 공직자들이 모은 정성이 필요한 농가에 전달되어 유용하게 사용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홍두화 대한적십자사 경기지사 사무처장은큰 어려움을 겪고 있을 피해 농가들이 하루빨리 안정화 될 수 있도록 소중히 성금을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리시는 산불 피해를 입은 고성군의 피해 가정 지원, 태풍피해를 맞은 삼척시 수해복구 지원은 물론 어려운 이웃을 위한 김장 담궈 주기 등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다.

박강일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