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12 06:32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고양시, 미세먼지 저감 위한 ‘고양 하천 푸른 숲길’ 조성

대장천 ‧ 공릉천 ‧ 창릉천‧ 도촌천 등 4곳에 가로숲길 21㎞ 조성

기사입력 2019-11-21 06: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파란 하늘이 있는 깨끗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이달 말까지 덕양구 대장천 등 지방하천 4곳에 고양 하천 푸른 숲길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20일 시에 따르면 하천 푸른 숲길은 덕양구 대장천 공릉천 창릉천과 일산동구 도촌천으로 조성길이가 21에 달하며, 미세먼지 저감에 효과가 좋고 여름철 시원한 녹음을 제공해 주는 메타세쿼이아와 초여름 가로변을 하얗게 물들이는 이팝나무 등으로 약 3,000여 주가 심어질 계획이다.

 

하천변 가로숲길 조성은 심각해지는 미세먼지와 도시열섬화 저감에 대한 친환경적인 대안으로, 나무 한 그루는 연간 35.7g에 해당하는 미세먼지를 흡수 및 저감하고 길게 이어진 하천 가로숲길은 한강에서 유입되는 시원한 바람을 도심 안쪽까지 유도해 한여름 뜨거워진 도심의 기온을 낮추는데 도움이 된다.
 


이에 고양시는 2020년도에도 덕양구 향동천 등 주요 하천에 가로숲길을 지속적으로 조성하고, 심어진 나무를 체계적으로 관리해 가로수 기능을 한층 끌어 올릴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등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조성한 하천 가로숲길을 지역 주민들이 가벼운 운동을 위해 많이 찾는다면서, “하천변 가로수 식재와 더불어 지역 주민들이 편히 쉴 수 있는 쉼터공간을 추가로 조성해 지역을 대표하는 여가활동공간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