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06 07:25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구리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워크숍 실시

식품안전 역량강화 교육 및 음식 문화거리 밴치마킹

기사입력 2019-11-12 17:25 최종수정 2019-11-12 21:4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구리시(시장 안승남)117일부터 12일간 경북 경주에서 구리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25명을 대상으로 식품 안전 역량 강화 교육 및 음식 문화 역사체험등의 워크숍을 실시했다.

 

이번 워크숍은 식품위생법 제33(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에 의한 교육으로 경주 대명리조트에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의 임무 및 활동 요령, 식품안전관리정책과 주요 시책, 식중독 예방 관리 등의 식품 안전 역량 강화 직무 교육과 전통시장 견학과 음식 문화 체험을 실시했다.

 

구리시는 현재 총 41명의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이들은 식품 접객 업소 위생 관리 계도, 식중독 예방 지도·점검, 식품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 음식 문화 개선 사업 홍보 등의 영역에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이번 워크숍에는 경주에서 지정한 대표 맛집(모범 음식점, 향토 음식점, 전통시장, 음식 문화 거리)을 탐방하고 직접 체험함으로써 우리시에 접목할 만한 아이디어에 대해 각자 의견을 제시하고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봉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은 구리시를 대표할 수 있는 맛집은 위생은 기본이며, 음식도 역사 문화를 담아야 한다.”라며, “앞으로 사명감을 갖고 구리시의 식품안전감시원으로써 소임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환기 위생안전과장은 시민이 직접 식품위생감시원이 되어 투명하고 안전한 음식 문화 거리를 조성하여 구리시가 전국 최고의 안전 식생활 도시로 알려져서 음식을 통해 상권도 활성화되고 지역 경제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강일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