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21 19:08

  • 뉴스종합 > 동두천, 연천

연천군 옥산지구 경계결정위원회 개최

60일간 토지소유자 ∙ 이해관계인 이의신청 접수

기사입력 2019-10-18 15:57 최종수정 2019-10-18 15:5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연천군은 17 군청 상황실에서 의정부지방법원 조해근 동두천 연천 법원장을 비롯해 8명의 경계결정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연천읍 옥산지구 지적재조사 사업 경계설정에 대한 경계결정 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18일 군에 따르면, 이번 위원회는 지적재조사사업지구인 연천읍 옥산지구 481필지 546,492.1의 지적재조사측량으로 설정된 경계와 주민들이 의견제출한 토지의 경계를 주요안건으로 실시했으며, 이를 심의·의결한 후 지적재조사 경계결정통지서를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에게 통지하고 60일간의 이의신청을 받은 이후 경계를 확정할 예정이다.
 

지적재조사 사업은 100 낙후된 기술로 만든 종이지적도를 위성측량 최신의 측량기술로 조사 측량해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하는 국책사업으로 2030년까지 연차적으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토지분쟁 해소 주민들의 경계확인을 위한 측량비용 등의 부담을 크게 절감시키고 도해지적의 수치화로 인한 지적제도의 선진화와 지적공부의 공신력 확보에 도움이 "이라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