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21 19:08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파주시, ASF 확산방지 위해 전진교 소독시설 설치강화

기사입력 2019-10-18 10:4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파주시는 민통선 내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해 3200여 만 원을 투입해 전진교 진출입로에 자동살수 방역소독시설을 강화 설치했다고 밝혔다.

 

18일 시에 따르면, 지난 2일 경기도 연천군 비무장지대 멧돼지 폐사체에서 돼지열병 바이러스가 처음으로 검출돼 야생멧돼지 출몰이 잦은 민통선 지역의 방역을 강화키로 했다. 이에 민통선 지역을 출입할 수 있는 초소 중 전진교 방역초소의 소독을 강화하는 방안으로 기존 방역소독시설에 4개의 상부 방역소독시설을 추가 설치했다.

 

최귀남 파주시 안전건설교통국장은 방역시설물 강화와 함께 군과 협력해 더 이상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확산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