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0-22 06:42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의정부시-시바타시 교류30주년 시민다도체험

'민간차원 문화교류로 얼어붙은 양국관계에 도움' 기대

기사입력 2019-10-12 11:0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의정부시는 1011일 의정부 서계 박세당 고택에서 올해 우호교류 30주년을 맞아 방문한 일본의 시바타시와 공동으로 주최한 아주 특별한 시민다도체험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11일 시에 따르면, 의정부시와 시바타시는 1989년 처음 우호교류를 맺고 직원 상호파견 연수, 홈스테이, 체육교류, 다양한 문화행사 등 많은 교류 사업들을 함께해왔다.

 

이날 행사는 일본의 다도사범 8명이 직접 일본 전통의 차 문화를 의정부 시민들에게 시범을 보인 후 시민들 한사람 한 사람에게 예를 갖춰 차를 대접했으며 특히, 시바타시에서 행사 기획부터 진행까지 모두 구상하고 행사에 필요한 다기세트, , 다과 등을 일본에서 직접 공수해와 시민들에게 더 큰 감동을 줬다.

 

다카마쓰 리자이몬 일본 시바타시 다도사범은 현재 한일 관계가 좋지 않아 행사를 준비하고 방문하기까지 고민이 많았는데, 시민들의 환영과 관심으로 행사를 무사히 치를 수 있었다, “따뜻하게 맞아주시고 배려해주신 의정부시장님을 비롯한 의정부시민들에게 감사하다고 밝혔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한일 관계의 여러 어려움 속 경직된 관계에서도 시바타시에서 먼저 의정부 시민의 날 행사를 축하하고 민간교류 차원에서 각 국의 문화를 소개하고 나누는 순수한 뜻을 굽히지 않아 함께 행사를 개최하게 됐다면서 어려운 양국 관계에서도 민간차원의 문화교류로 얼어붙은 양국관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우서연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