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8-20 17:12

  • 뉴스종합 > 경기도정

경기도문화의전당, 23~25일 ‘광장축제_오픈하우스’ 개최

경기도문화의전당, 15일부터 시설개방 … “열린공간으로 탈바꿈”

기사입력 2019-08-16 11:5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경기도와 경기도문화의전당이 전당의 시설개방 시작을 알리기 위한 행사로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광장축제_오픈하우스를 개최한다.

 

먼저 한국영화 100주년을 기념해 열리는 무료 상영전이 경기도문화의전당 소극장에서 열린다.

 

일본군 성노예 피해를 다룬 영화 주전장’, ‘김복동부터 곤지암’, ‘뽀로로 극장판 공룡섬 대모험과 같은 흥행영화까지 다양한 장르의 영화 총 6편이 무료로 상영된다.

 

또한, 전당 대극장 앞 광장에서 인디밴드의 버스킹 공연과 비눗방울 놀이, 물총대전 등 다양한 무료 체험 이벤트도 사흘 내내 만나볼 수 있다.

 

이밖에, 24일 저녁 썬큰 무대에서는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바로크와 고전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이 외에도 각종 전시와 플리마켓, 푸트트럭, 텐트존 등 여름을 이겨낼 다양한 즐길 거리가 도민들을 기다린다.

 

전당은 광장축제에 앞서 15일부터 공공자원 도민 환원정책에 따라 전당 대극장 2층 로비를 시작으로 광장, 야외극장까지 순차적으로 개방한다. ‘공공자원 도민 환원은 공공시설의 효율성과 존재가치를 높이기 위한 경기도 정책의 일환이다.

 

이에 따라 대극장 2층 로비는 음악 감상과 개인 작가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공간으로, 소극장 앞 광장과 신나는 야외극장은 청년예술가들을 위한 버스킹 공연과 조형물로 채워진다. 10월부터 개방되는 대극장 앞 광장은 인라인스케이트와 푸드트럭을 설치해 가족들을 위한 여가 공간으로 제공된다.

 

도 관계자는 경기도 대표 공공예술기관으로 예술성 추구와 동시에, 공간 자체에 대한 공공성을 높이기 위해 시설 개방과 오픈 행사를 준비했다앞으로 광장에 대한 도민들의 심리적 진입 장벽을 낮춰 전당에 대한 친밀감을 높이고 다양한 문화예술 콘텐츠와 도민 참여 프로그램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도문화의전당 시설 개방 및 광장축제_오픈하우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전화(031-230-3200) 또는 공식 홈페이지(www.ggac.or.kr)를 참고하면 된다.

최유라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