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06 07:25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파주시, 상반기 일자리목표 72% 달성

하반기, 양질의 일자리 창출 총력

기사입력 2019-08-07 15:41 최종수정 2019-08-07 17:1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파주시는 2019년도 상반기 일자리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한 결과 6610명의 일자리를 창출해 목표대비 72%의 실적을 달성했다고 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올해 파주시는 안정적이고 지속가능한 맞춤형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역성장 주도형 일자리 시민행복 맞춤형 일자리 기업과 근로자가 상생하는 일자리 ·관 협력 통한 일자리 등 4개 분야 7개 전략 32개 실천과제를 선정했다. 일자리사업 150개에 총 555억 원을 투입해 9203개의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15~64세 기준 고용률은 68%(전년10월대비0.3%상승), 취업자수는 229천명(전년10월대비3300명증가) 달성을 목표로 한다. 분야별 주요 실적은 현 정부 최대 과제인 청년실업 해소의 마중물이 될 다양한 청년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1월 개소한 파주시청년일자리지원센터를 통해 청년 구직자들에게 일자리 상담, 직무 적성검사 등 취업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일자리 정보 공유와 모임 등을 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해 개방하고 있다.

 

청년들이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을 진행하고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8)에게는 사업비 지원,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71)에게는 양질의 일자리를 연계하고 있다. 올해 5파주시 청년기본조례를 제정해 청년들이 꿈꾸고 희망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역 청년의 사회참여 보장과 자립기반 마련을 위한 지원도 확대할 계획이다.

 

파주시 일자리센터는 금촌, 운정, 문산 등에 주요 권역별 직업상담 전담창구를 배치해 시민들에게 안정적이고 좋은 일자리 발굴·연계에 총력을 기울이고 기업 수요에 맞는 인력 양성을 위해 계층별, 분야별로 세분화된 맞춤형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지난 4월 시민들에게 파주의 모든 분야 일자리(공공·민간부분)를 한자리에 모아 정보를 제공하고 기업이 원하는 인재상과 지역내 일자리를 소개하는 취지의 파주시 일자리 정보시장 박람회를 개최했다.

 

이밖에도 노인, 장애인, 여성, 취약계층 등 정책 대상별 맞춤형 일자리도 강화했다.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직업교육 훈련, 새일여성인턴 등 맞춤형 취업지원 서비스(490)를 제공하고 노인·장애인·저소득 취약계층(2292)에게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했다. 산불감시인력, 문화관광해설사 등 시민생활과 밀접한 일자리(2284)를 창출하는 성과도 거뒀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하반기에도 일자리대책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와 모니터링으로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주력해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일자리 사업부서간 소통 및 협업을 통한 창의적인 일자리사업 발굴은 물론 민·관이 함께 협력할 수 있는 네트워크를 구축해 청년, 중장년, 경력단절 여성 등 계층별 수요에 맞는 일자리 창출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